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대지중학교 정문 앞 반사경 설치 현장 점검
용인프리데일리 | 승인 2024.06.13 08:23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대지중학교 정문 앞 반사경 설치 현장 점검

- 지난달 수지구 중학교장 간담회서 나온 의견을 8일 만에 반영하는 조치 취해

- 이 시장, “미래세대인 학생들 위한 일 최선 다해 도울 것” -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은 11일 오후 수지구 죽전동 대지중학교를 방문해 시가 학교의 요청을 받아들여 정문 앞에 설치한 2개의 반사경을 확인하고 앞으로도 학교를 돕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지난 5월 8일 용인미디어센터에서 수지구와 기흥구 동백‧구성동 소재 21개 중학교 교장과 간담회에서 나온 대지중 측의 의견을 검토하라고 했고, 시는 간담회 8일 뒤인 같은 달 14일 학교 정문 앞에 반사경 두 개를 설치했다.

간담회에서 이 시장은 “대지중학교 정문이 도로에 맞닿아 있어 학교에서 차가 나올 때 시야에 제한이 있고 안전사고 위험이 있다고 하니 정문 맞은편 쪽에 반사경을 설치할 필요가 있어 보이니 현장을 확인해 가능한 한 신속히 개선조치를 취하면 좋겠다”고 했다.

신난숙 대지중학교장은 현장 확인을 마친 이 시장에게 "학교별 간담회를 열어 현안과 고민을 청취하고 해법을 모색해줘 감사한다”며 “학교 출입의 안전을 위해 시에 반사경 설치를 건의한 지 8일 만에 설치된 모습을 보면서 시장의 리더십과 시의 신속 행정에 감탄했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신 교장과 교사, 학부모들과의 면담에서 “취임 후 용인특례시를 글로벌 반도체 중심도시로서 도약시키는 노력과 함께 우리의 미래세대인 학생들이 좀 더 나은 환경에서 교육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는 노력도 하고 있다”며 “지난해 2개 특수학교를 포함해 187개 초중고 교장과 학부모 등과 간담회를 한 데 이어 두 개 학교가 늘어난 올해엔 이미 189개 학교장님들과 만났고, 하반기엔 이들 학교 학부모 회장님들과 만나 의견을 듣고 도울 일은 적극 돕겠다”고 했다.

이 시장은 “앞으로 용인특례시 인구는 150만명에 다다를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시민의 다양한 교육 수요를 반영하고 학생들의 학교 선택 폭이 넓어지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반도체 고교 설립안이 교육부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한 만큼 오는 2026년 봄에 개교가 가능하고, 앞으로 과학고와 예술고 설립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용인프리데일리  webmaster@yonginpredaily.com

<저작권자 © 용인프리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인프리데일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용인프리데일리  |  17130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이동읍 시미곡로21번길 12-3
대표전화 : 031-274-5510  |  팩스 : 031-282-8975   |  사업자번호: 135-22-28174
등록번호 : 경기 아 50185  |  등록일 : 2011.01.14  |  발행일 : 2011.01.14  |  발행인·편집인 : 장용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용설
Copyright © 2024 용인프리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